:: 한국기독교장로회총회 ::
 
 
 

구게시판

이달의 기도: 10월의 기도

관리자 (기타,총회본부,목사) 2015-10-02 (금) 14:24 4년전 2993  

104

창조절 다섯째주일/세계성만찬주일, 군선교주일

16:1-8:13-15 119:1-8 고전 11:23-26 6:26-35

 

천지만물을 창조하시고 복 주시는 주님,

온 누리가 주님으로 말미암아 생기를 얻나이다.

 

하오나 저희가 얼마나 어리석은지요.

창조주 하나님의 도우심을 외면하고

제힘으로 살려 했던 교만함을 회개하나이다.

주님의 사랑은 측량할 길 없사오니

그 사랑으로 은혜를 베푸시어

저희를 용서하시고 주님만 의지하게 하소서.

 

이것을 행하여 나를 기억하라.” 하신 주님,

그 말씀을 기억하고 잊지 않게 하소서.

자신의 몸을 떼고, 피 흘리신 주님

주님을 따라 사랑으로 행하게 하소서.

온 교회가 주님의 만찬을 행할 때에

신앙의 신비를 체험하게 하소서.

 

주께서 베푸신 빵과 포도주를 받을 때에

갈라진 북녘의 동포를 기억하나이다.

증오와 적대를 버리고 화해하기 원하오니,

총칼을 내려놓는 평화를 주소서.

이 땅의 군인들이 평화의 파수꾼이 되어

생명과 평화를 지키는 일꾼이게 하소서.

 

평화를 왕으로 오신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기도드립니다. 아멘.

1011

창조절 여섯째주일

8:13-22 127 3:12-17 17:11-19

 

 

사랑과 은혜를 베푸시는 주님,

주님께 거하는 것이 어머니의 품과 같으니

주님 앞에 나아와 경배드릴 때

그 사랑의 품으로 저희를 인도하소서.

 

주님께 거하는 것이 만복의 근원임에도,

주님을 향한 첫사랑을 잊은 채로

세상의 유혹에 너무도 쉽게 무너집니다.

저희의 연약한 믿음을 불쌍히 여기시어

첫사랑을 회복하여 주님을 바라보며

방황하던 발걸음 주께로 인도하소서.

 

저희를 택하신 하나님의 뜻을 따라

세상의 빛과 소금으로 살기 원합니다.

참과 거짓이 혼란스러운 시대에

지혜로운 신부되어 주님을 영접하게 하소서.

 

세상은 휘황찬란한 불빛을 내뿜으며

온갖 유희와 정욕으로 손짓하지만,

영원한 생명으로 이끄시는 주님을 따라

어둠 속 그늘진 곳 이웃의 손을 잡고

주님의 멍에를 메고 십자가의 길을 따라

영광의 면류관을 바라보며 살게 하소서.

 

세상이 알지 못하는 참 기쁨을 주시는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기도드립니다. 아멘.      

 

1018

창조절 일곱째주일

9:1-7 16 벧전 4:1-11 25:14-30

 

상한 갈대를 꺾지 않으시고

꺼져가는 등불을 끄지 않으시는 주님

저희를 불쌍히 여기시사

메마른 심령을 살처럼 부드럽게 하소서

 

주님께서는 세상을 아름답게 지으시고

저희를 세상의 청지기로 세우셨지만

게으른 종이 되어 창조세계를 지키지 못한 채

생명의 신음과 탄식이 넘쳐난 지 오래입니다.

 

창조의 주님, 이 땅의 생명을 회복시켜 주소서.

지금도 무참하게 사라지는 숲과 나무들,

참혹한 재앙을 품고 돌아가는 핵발전소,

편리함을 쫓아 버려지는 일회용품들,

이 모든 재앙을 일으키는

저희의 탐욕과 무관심을 깨우쳐 주소서.

주님 안에서 한 생명공동체임을 깨달아

생명의 신음에 예민하게 다가서게 하소서.

한 생명을 천하보다 귀하게 여기는 마음으로

자본이 지배하는 세상에 아니라고 말하게 하소서.

 

잃은 양 한 마리를 찾아 헤매시는

참 생명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기도드립니다.

아멘.

 

1025

창조절 여덟째주일/종교개혁주일

20:1-21 24:7-10 4:8-9 12:28-34

 

영광과 찬양을 받으시기에 합당하신 주님

저희를 정결케 하시어 이 예배를 받아주소서.

가녀린 떨기나무 가지에 임하신 주님

이곳에 임하시어 주님의 뜻을 알게 하소서.

 

십자가의 대속으로 성전의 휘장을 가르시고

값진 구원의 은총으로 주의 자녀 삼으셨으니

구원의 부르심에 응답하여 나아가며

구원의 축제에 참여하여 기쁨을 나눕니다.

 

1517년 부패하고 타락한 교회가

종교개혁의 결단으로 회개한 것을 기억하나이다.

오늘의 교회가 현실에 안주하지 않게 하시고,

교회는 늘 개혁하는 교회이게 하소서.

교회를 교회답게 거듭나게 하시어

주님의 몸 된 교회로 성장하게 하소서.

 

우리의 마음과 목숨과 뜻과 힘을 다하여

주 우리의 하나님을 사랑하고,

우리의 이웃을 내 몸같이 사랑하게 하소서.

교회의 울타리를 넘어 복음을 전하여

이 사회의 불의와 불평등, 차별과 탐욕에 맞서

세상의 청지기요 파수꾼 되게 하소서.

 

교회의 머리요 주인이신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기도드립니다. 아멘.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 츲ҺڻȰ 忩ȸ ѱ⵶ȸȸȸ ܹظ ѽŴѵȸ μȸڿȸ ȸ б ѽŴб ûȸȸ ŵȸ ŵȸ ȸÿ ѱ⵶ȸп ⵶̰߿ 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