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국기독교장로회총회 ::
 
 
 

구게시판
 

신천지

조동승 (대전노회,세도교회,장로) 2012-12-14 (금) 08:04 7년전 9162  
【서울=뉴시스】오제일 기자 = 새누리당은 13일 종교단체인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신천지)와 당이 연관을 갖고 있다는 주장과 관련, '사실무근'이라며 강하게 반발했다.

새누리당 안형환 중앙선대위 공동대변인은 이날 오후 서울 여의도동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새누리'와 '신천지' 이름을 가지고 연관이 있다는 식의 허위사실이 유포되고 있다. 새누리당 부대변인을 신천지가 밀고 있다는 식의 허위사실도 있다"며 "모두 사실이 아니다"고 강조했다.

이어 "이것은 기독교인들의 새누리당과 박 후보에 대한 반발을 유도해서 선거에 이용하려는 의도로 보인다"며 "이런 허위사실에 속지 않도록 유의해 줄 것을 부탁한다"고 덧붙였다.

그는 또 "여기에는 막말 파문을 일으켰던 김용민씨도 '한나라당이 새누리가 된 이유…'라며 가세하고 있다. 아울러 박 후보를 신천지와 연결을 지으려고 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상일 대변인은 "지난 4월 총선 때 막말로 국민적 비난을 받았던 나꼼수의 김용민씨가 신천지와 관련된 유언비어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유포하며 박 후보를 비방하고 있다"며 "김씨를 허위사실 유포에 따른 명예훼손,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서울 남부지검에 고발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새누리당은 앞으로도 온오프라인을 막론하고 흑색선전과 유언비어, 허위사실 유포 등에 강력히 대응할 방침임을 다시 한번 천명한다"고 강조했다.

이정현 공보단장은 "이보다 뻔뻔스러울 수는 없다. 이것(신천지 논란)을 보다 보면 안철수씨가 아주 가증스럽다"며 민주당 문재인 대선 후보 선거 지원에 나선 안 전 대선 후보를 겨냥했다.

이 공보단장은 또 '국정원 여론조작 논란'을 언급하며 "28살 먹은 여성을 감금해서 저런 상태로 만들고 하는 정치행태는 막으면서 도와야 한다"며 "그런 정치를 보고도 침묵하고 있는 안철수씨는 새정치에 대해 말할 자격이 없다"고 비판했다.

헤럴드생생뉴스]박근혜 새누리당 후보는 14일 “흑색선전과 전면전”을 선언하면서 “터무니 없는 모략이면 문재인 후보가 책임져야 한다”고 밝혔다.

박 후보는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갖고 “저는 이  순간부터 흑색선전과의 전면전을 선언한다”며 “이 땅에 음습한 정치공작과 허위ㆍ비방이 나타지 못하도록 단호히 분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박 후보는 민주통합당이 제기한 국정원 여직원 선개개입에 대해 “공당이 젊은 여성 한 명을 집단 테러한 것은 심각한 범죄행위가 아닐 수 없다”며 “민주주의의 근간을 무너뜨린 것은 민주당과 문재인 후보”라고 말했다.

그는 “민주당이 한 여성의 인권을 철저히 짓밟은 이 현장에는 민주주의의  근간인 증거주의, 영장주의, 무죄추정의 원칙, 사생활보호 그 무엇 하나도 존재하지  않았다”고 비판했다.

특히 “심지어 그들은 이 여직원의 오피스텔 호수를 알아내기 위해 고의로 주차된 차를 들이받고 경비실에서 주소를 알아냈다고 한다. 성폭행범들이나 사용할 수법을 동원해 여직원의 집을 알아냈고 이것을 SNS를 통해 사방에 뿌리기까지 했다”면서  “문 후보가 보호하려는 인권은 자신을 지지하는 사람들만의 인권인가”라고 반문했다.


kafka@newsis.com


석일(전북동노회,운봉제일교회,목사) 2012-12-14 (금) 12:44 7년전
이런 기사 퍼 날르지 말고요. 적어도 정확한 소스 좀 이야기 하는 게 나을 듯 합니다. 새누리 신천지 관련은 김용민씨 이야기가 아니고, cbs에서 나온 이야기 입니다. 그리고 박근혜가 기자회견한 것 나도 봤지만요. 아니 어떻게 그게 감금입니까? 문을 열어 달라고 해도 문 열어주지 않은 사람이, 안기부 요원 아니라고 했다가 인정했잖아요. 바로 안기부에 연락해서 안기부 요원들이 와서 데리고 가면 될 일을 무슨 꿍꿍이가 남아서 그곳에 그렇게 있었겠습니까? 언제부터 국가기관을 그렇게 믿었나요? 부패한 정권에서 말입니다. 박근혜가 인권 이야기할 자격이 있습니까? 인권을 탄압한 독재자의 딸이 말입니다. 지금 국가권력을 쥔 2인자 아닙니까? 할 수 있는 일 다 할 수 있는데 인권관련에서 한 일 아무것도 없습니다. 난 오늘 기자회견을 보면서 해품달의 김수현이 생각났습니다. 그 입 다물라.
주소
석일(전북동노회,운봉제일교회,목사) 2012-12-14 (금) 13:03 7년전
제목부터 바꾸시는 게 좋을 것 같네요. 신천지로 해서 뭔가 낚아 보려고 하는데 그냥 퍼온글이라고 하세요. 그리고 박근혜가 기자회견을 하게 된 동기가 십알단 들켜서 그런것 이라고 생각 들지 않나요. 어제 kbs뉴스에도 나왔던데 보셨잖아요? 꼬리 자르기의 명수 박근혜 뇌물 사건 나면 다 꼬리 자르고, 모른다로 일관하는 사람, 마치 정태수 한보 사장 닮지 않았나요?
주소
이세윤(전북동노회,전주금암교회,) 2012-12-15 (토) 08:46 7년전
조 장로님!
퍼올린 글과 장로님의 생각은 다를 수 있지만 석일 목사님과 독자들은 같은 생각을 하고 있다고
보는 것이 무리는 아닐 것 입니다.

신천지에 대한 새누리당은 허위사실이라 했지만  박용래 목사님과 임승택 집사님의 첨부파일로
장로님은 퍼올린 글을 널리 알리고자 했던 의도는 허사가 되었고 독자들로 부터 핀잔을 듣게 되었내요.

국정원 여직원과 민주당의 관련된 헤럴드 생생뉴스도 투표일을 며칠 남겨두고 불법선거운동을
국가기관이 조직적으로 자행한다는 제보를 받고 그 증거를 확보하기 위한 민주당의 행위와
공직자인 정보기관의 여직원도 선관위직원과 경찰관에게  공명선거를 위하여 자진하여 자기
컴퓨타를 제출하는 것이 옳았다는 의견도 많았는데 이런저런 이유를 들어 인권침해만 꾸짖는
퍼올린 글에 독자들은 공감할지도 고려했으면 좋았을 것으로 생각합니다.

새누리당의 불법선거운동이 선관위에 적발되어 고발된 내용을 뉴스를 통해 듣고 인터넷과 신문을
보았을 것인데, 주모자가 새누리당의 선거운동 팀장이고 목사라는 사실을 당이 공식적으로 인정하며
피의사실공표죄로 선관위를 고소한다니 이 또한 박 후보의 말과는 거리가 너무 멀지 않습니까?

워싱톤 포스트 신문이 박 후보는 구테타로 정권을 잡고 장기독재정치를 한 독재자의 딸과,
문 후보는 독재에 반대하다 투옥된 운동가 출신과의 싸움이라고 보도했다는 뉴스를 들었습니다. 

세상은 참 요지경 속이내요. 장로님 건강하시고 꼭 투표합시다!!!
주소
hi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 츲ҺڻȰ 忩ȸ ѱ⵶ȸȸȸ ܹظ ѽŴѵȸ μȸڿȸ ȸ б ѽŴб ûȸȸ ŵȸ ŵȸ ȸÿ ѱ⵶ȸп ⵶̰߿ ȸ